장애물 넘기( 2022년 08월 21일 )

야훼께서 너희를 위하여 싸우시리니 너희는 가만히 있을지니라 (출애굽기 14:14)

430년 동안 애굽에서 종 노릇하고 있던 이스라엘 백성들이 하나님의 도우심으로 해방을 얻었습니다. 그들은 모세를 앞세우고 젖과 꿀이 흐르는 가나안으로 향하였습니다. 그런데 애굽을 출발한 지 얼마 되지 않아 그들은 홍해라는 장애물에 부딪쳤습니다. 설상가상으로 이스라엘 백성들을 진멸하든가 아니면 다시 포로로 잡아갈 목적으로 애굽 군사들이 뒤따라오고 있었습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은 헤어날 수 없는 진퇴유곡(進退維谷)에 빠진 것입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은 홍해라는 장애물에 부딪치자 정신을 차리지 못하고 갈팡질팡하였습니다. 그들은 도망칠 길이 없다고 생각하여 포기하고 그들의 지도자인 모세를 원망하였습니다.

그러나 똑같은 환경에 처해 있었던 모세의 태도는 이스라엘 백성들과 판이하였습니다. 모세는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이렇게 외쳤습니다. “야훼께서 너희를 위하여 싸우시리니 너희는 가만히 있을지니라”(출 14:14).

무엇이 그들을 이처럼 다르게 만들었을까요? 삶을 살아가는 데 있어서 사람들이 의지하는 자원이 있습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은 인간적인 자원을 의지했습니다. 그러나 그 자원이 사라져버리면 남는 것은 오직 절망뿐입니다.

모세는 인간의 생사화복(生死禍福)을 주장하시고 없는 것을 있는 것처럼 부르시는 하나님을 삶의 자원으로 삼았습니다. 하나님을 자원으로 삼은 그에게는 두려워할 것이 없었습니다.

인간의 절망은 하나님의 기회이고 인간의 불가능은 하나님의 가능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모세는 절망하지 않았습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이 절망하여 자신들의 힘이 미치지 못한다고 말할 때 모세는 하나님께서 우리를 위하여 싸우신다고 말하였습니다.

그 후 어떠한 일이 일어났습니까? 하나님께서 모세에게 축복하사 기적을 행하여 주셨습니다. 홍해가 갈라져 이스라엘 백성들은 찬송을 부르며 걸어서 홍해를 건넜습니다.

여러분은 어떻게 장애물을 넘습니까? 장애물에 부딪치게 될 때 인간적인 것을 자원으로 삼느냐, 하나님을 자원으로 삼느냐에 따라 여러분의 삶은 종국적으로 달라집니다.

리스트 보기